Regulation News

Crypto regulation is an umbrella term for the network of laws, statutes and legal practices surrounding the crypto and blockchain industries. Since Bitcoin's 2008 white paper, the legal status of these industries has been the subject of a huge amount of conversation. Lawmakers and regulators have had to cope with an entirely new set of concerns. Some governments have reacted hostilely, seeing crypto as a threat to monetary control. Others have embraced the industry for its capacity to link distant economies and facilitate trustless transactions across the globe. But most of the world is still figuring out exactly how to legislate, regulate and prosecute the set of laws surrounding such a young industry.

뉴스
가상자산 거래소와 은행이 개정 특금법 신고 요건인 실명확인계좌 발급에 대한 명확한 기준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가상자산 거래소도 은행도 "실명계좌 발급 기준 혼란스럽다"
Sora Kim
2020-12-03T16:36:00+09:00
뉴스
내년 3월 개정 특금법이 시행되면 가상자산 거래소들은 서로 거래장부(오더북)를 공유할 수 없게 된다.
가상자산 거래소간 거래장부 공유 못한다...특금법
Sora Kim
2020-11-12T18:06:00+09:00
뉴스
4차산업혁명위원회가 "가상자산을 포함한 종합적인 블록체인 발전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4차위 "가상자산 포함 블록체인 종합 발전 방안 필요"
Sora Kim
2020-11-06T18:23:00+09:00
뉴스
정부가 가상자산 사업자에게는 특화된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 심사체계를 구축한다.
가상자산 사업자 'ISMS' 인증도 더 복잡해졌다
SulYoung Yi
2020-11-02T16:19:00+09:00
뉴스
금융위가 특금법 시행령을 입법예고한 가운데, 가상자산 업계에선 은행의 실명계좌 발급 기준에 대한 불확실성이 더 커졌다며 불만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가상자산 업계 "실명계좌 발급기준 불확실성 더 커졌다"
Sora Kim
2020-11-02T16:13:00+09:00
뉴스
내년부터 가상자산 사업자들이 합법적 절차를 거쳐 사업하기가 더 어려워질 것으로 보인다.
가상자산 사업자 합법적 사업 '더 좁은문' 됐다
SulYoung Yi
2020-11-02T16:10:00+09:00
뉴스
가상자산 산업을 규정하고, 진흥정책과 규제를 명확히 규정하는 산업법 제정을 촉구하는 국회 세미나가 이달 개최된다.
"가상자산 산업법 제정해야" 22일 국회서 세미나
Sora Kim
2020-09-14T15:25:00+09:00
뉴스
내년 3월 개정 특금법이 시행되면 가상자산 기업들이 회원의 주민번호 등 실지명의를 수집할 수 있는 권한이 생긴다.
FIU "가상자산 기업, 주민번호 수집 권한 있다"
Sora Kim
2020-09-11T13:49:00+0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