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비 리, 비트코인 SegWit2x 지지 결정 철회

비트코인(BTC)이 지난 2017년 하드포크(SegWit2x)를 할 당시 실패를 거뒀으며 이에 대해 그 당시 하드포크 추종자들 중 하나에 속했던 지도자급 인사가 이에 대해 "매우 위험하고 무책임했었다"고 평가했다.

16일 일련의 트위터 메시지를 통해 바비 리(Bobby Lee)는 오래 전에 망한 비트코인 확장 솔루션을 높게 평가했던 자신이 크게 잘못됐었다고 시인했다.

위험하고 무책임한 일

암호화폐 거래소 BTCC의 공동설립자이자 월렛 제조회사 발레(Ballet)의 CEO인 바비 리는 블록사이즈를 2MB로 배가시킴으로써 비트코인의 네트워크 능력을 두 배로 향상시키려던 SegWit2x 이니셔티브 원래 서명자들 중 하나에 속한다.

그는 "2년 전에 나는 SegWit2x가 비트코인의 발전을 위해 최상의 방법인 것으로 믿었었다"고 말했다.

"나는 그 후부터 컨센서스가 부족한 경우 리플레이 보호 없이 논란이 많은 하드포크를 밀어붙이는  것이 얼마나 위험하고 무책임한 일인지를 깨닫게 되었다. 그건 다 내 잘못이다. 비트코인야말로 진짜 비트코인이다."

SegWit2x는 분산형 철학과는 정반대로 대기업들이 비트코인 개발과정을 통제하려는 시도로 널리 알려져 있다.

그 당시 바비 리는 자신의 동생인 라이트코인(LTC) 창시자 찰리 리(Charlie Lee)로부터도 "극히 유치한 발상"이라는 반대 의견을 들여야 했다.

비트코인 캐시는 '소음'에 불과

뉴욕협약(NYA)이라고도 불리는 SegWit2x는 BTC/USD가 2017년 말 20000 달러까지 오르고 거래 수수료가 지금보다도 훨씬 더 높을 당시에 논의가 시작됐었다. 현상유지에 불만을 갖고 있던 다른 참가자들은 다른 방식으로 상황을 타개하려고 했으며 그런 시도들 중 하나가 2017년 8월 있었던 비트코인 캐시(BCH) 하드포크였다.

BCH는 아직까지도 논란이 되고 있음에도 BCH 옹호론자들은 이 알트코인이 사실은 진짜 비트코인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이에 대해 바비 리는 무시하는 태도를 취하고 있다.

그는 전에 "비트코인에는 해시 파워 대다수가 진짜 체인상에서 결정되는 컨센서스라는 개념이 존재한다. 우리 세계에서와 마찬가지로 비트코인 상에서 시장이 시장 가치가 높은 비트코인을 결정한다,:라고 쓴 바 있다.

그는 BCH가 진짜 비트코인이라고 주장하는데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대해 그는 다음과 같이 대답했다.

"내가 보기에 이 질문에 대한 답은 이미 결정이 난 것 같다. 즉 시그널이냐 아니면 소음에 불과한가 질문 말이다."

지난 주에 바비 리는 비트코인 가격이 2028년까지 50만 달러에 달하고 궁극적으로 수백만 달러까지 갈 것이라고 예측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