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부동산협회,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회사에 투자

6월 10일 포브스는 미국의 최대 거래 협회인 전미부동산협회가 블록체인 기반의 부동산 플랫폼인 프로피에 투자했다고 보도했다. 

전미부동산협회(NAR)의 전략투자 회사인 Second Century Ventures 는 상업적 부동산 기술 액셀러레이터인 REach의 일환으로 미공개 금액을 이더리움 블록체인 기반 스타트업인 프로피에 투자하였다.

2019년 2월 출범한 REach 프로그램은 부동산 산업에서 기술 혁신의 10개의 스타트업들을 매년 선정하는 첫 번째 상업적 액셀러레이터이다.  

Second Century Ventures의 시니어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이사인 애슐리 스틴튼은 프로피를 선택함으로써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불변의 데이터 저장인 부동산 거래에서 블록체인 기술을 통한 운영의 간결성을 추구하겠다고 밝혔다.

2017년 창립한 프로피는 온라인 부동산 거래를 촉진하기 위한 글로벌 부동산 거래 관리 플랫폼이다. 2017년 회사는 글로벌 부동산 소유권을 추적하며 자립 생태계 강화를 위해 디자인된 자체 유틸리티 토큰 PRO를 통하여 1400만 달러 규모의 ICO를 모금하였다.

특히 프로피는 부동산 거래에서 제 3자의 필요를 없애서, 보다 높은 보안과 투명성을 제공한다. 포브스에 따르면 프로피는 30개국 이상에 상장되어 있으며 2019년 말까지 SaaS 제품의 판매로 연간 4백만 달러의 매출이 매년 발생할 것으로 기대된다. 

NAR는 130만명의 회원을 대표하는 미국 최대의 거래 협회이다. 

작년에는 버몬트 주에서 파일럿 프로그램으로써 미국 최초의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거래를 프로피와 협력하여 완료하였다. 

5월 초, 엔터프라이즈 이더리움 얼라이언스(EEA)는 부동산 산업에서 블록체인 사용 사례를 보고서에 기술하며 블록체인 기술로 인해 부동산 기록 및 이전 프로세스가 단축될 수 있다고 주장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