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IRS, 암호화폐 에어드롭과 하드포크 관련 세금보고 요령에 대한 가이드라인 발표

미국의 연방 국세청(IRS)이 암호화폐 에어드롭(airdrop)과 하드포크(hard fork)에 대한 세금보고 요령을 발표했다.

9일 IRS가 내놓은 발표(Revenue Ruling 2019-24)에서는 납세자들과 세무대리인들을 위한 암호화폐 에어드롭 및 하드포크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담고 있다.

여기에서는 또 암호화폐를 자본 자산으로 보유하고 있는 투자자들이 그 소유권을 이전할 때 세금보고 주의사항도 포함되어 있다. IRS 척 레티그(Chuck Rettig)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이 새로운 가이드라인은 납세자들과 세무대리인들이  오랜 기간 지속된 조세원칙이 급변하는 환경에서 어떻게 적용되는지에 대해 보다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 우리는 납세자들이 세금보고 관련 요건에 대해 제대로 이해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며  규칙을 따르지 않는 사람들에게 세법이 공정하게 집핼 될 수 있는 조치를 취할 것이다."

암호화폐 세금계산 플랫폼인 비트택스(Bittax)의 로케이 코헨(Lokay Cohen) 부사장은 이번에 IRS가 내놓은 가이드라인이 하드포크와 에어드롭을 구분하고 있으며 따라서 모든 하드포크가 에어드롭으로 취급되어서는 안 된다는 사실을 분명히 했다고 논평했다. 하드포크를 통해 새로운 암호화폐를 얻은 투자자들은 IRS에 세금보고를 할 때 이를 총수입의 일부로 분류해야 한다고 그는 말했다.

IRS, 암호화폐 투자자들에게 서한 발송

올 해 초에 IRS는 암호화폐 투자자들에게 수천 통의 서한을 보내서 암호화폐 세금보고 요령에 대한 분명한 기준을 제시했다. 총 1만 명에 달하는 암호화폐 투자자들이 IRS로부터 그러한 서한을 받았으며 이들 중 일부는 세금보고 내역을 변경하라는 통보도 받았었다. 또 다른 일부 투자자들은 미지불 세금이나 벌과금을 지불하라는 통지서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