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확인: 중국인민은행, 자체발행 암호화페 알리바바 등 8개 기관에 배분

중국 인민은행이 자체 암호화폐인 중앙은행 디지털 통화(CBDC) 1차분을 알리바바,  텐센트, 5개 은행과 알려지지 않은 1개의 기관에 배분하고 있다고 미국 경제지 포브스가 8월2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첫번째 수혜자

 

이를 알린 소식통은 중국건설은행 대표로 일했던 폴 슐트(Paul Schulte)와 중국 CBDC 프로젝트와연관된 익명의 개인이다. 

슐트에 따르면 중국 CBDC의 첫 수혜자는 알리바바, 텐센트, 중국건설은행, 중국산업은행, 중국산업은행, 중국농업은행, 중국은행연인 유니언 페이 등이다.

소식통은 이들 7개 기업이 CBDC를 가장 먼저 받게 될 것이라고 확인했으며 그들은 CBDC를 디지털 통화/전자 지불의 약자인 DC/EP라고 부르고 있다고 한다.

그리고 익명의 8번째 기업이 있으며 그 기업도 DC/EP 배분에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소식통은 DC/EP 출시 준비가 완료됐으며 11월 11일경 DC/EP가 가동될 수 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7개 기관은 DC/EP 토큰을 중국 시민들과 중국의 공식화폐인 위안화로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기업들에 유통될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소식통은 중국 중앙은행이 DC/EP 토큰을 환거래은행을 통해 미국 내 구매자들에게도 유통하는데도 힘을 쏟고 있다고 말했다.

 

DC/EP가 리브라보다 먼저 출시될 수 있어

 

앞서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한 바와 같이 중국은 페이스북이 리브라를 공개하기 전에 CBDC를 발행할 수도 있다.

중국인민대학교의 양동 이사는 리브라가 CBDC 설계자들에게 사기업들이 CBDC의 개발은 물론 발행 과정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동기를 부여했다고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