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인 토큰 발행 팀, 가격 폭락에 대해 해명

'포인(Foin)' 토큰 발행을 주도해온 포인 프로젝트가 1월 초 잠금해제 기간 직후에 가격 폭락을 겪은데 대해 공식 해명을 내놓았다.

코인텔레그래프는 작년 12월 30일 심층기사를 통해 포인(FOIN)의 가격 패턴에 수상한 움직임이 있었고 이 코인 개발 과정에서도 미심쩍은 비즈니스 관계가 포착되었다고 보도했었다.

이 보도에서 드러난 것처럼 스위스에 등록된 포인 재단(Foin Foundation)과 암호화폐 페이먼트 회사 포페이(FoPay), 월렛 서비스 제공회사 알리익스체인지(AliExchange) 등 포인과 관련된 몇몇 기관들이 드러났다. 포페이는 우크라이나에 등록된 회사인 '포인 블록체인 LLC'에 의해 소유 운영되는 사업체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등록 정보는 포인 블록체인의 설립자가 몰도바 거주 드미트로 룬후(Dmytro Lunhu)이고 회사 이사는 우크라이나 국적의 예벤 페텔린(Yevhen Petelin)임을 드러냈다. 포인의 공식 블로그에 따르면 포페이의 CEO는 러시아 국적자 살라토프(Salatov)인 것으로 나타나 있다.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가?

지난 10일 포인은 금년 들어 최초의 발표를 통해 가격이 왜 폭락했는지에 대해 설명을 했다. 이 블로그 포스트에서는 설립자들이 토큰이 일단 발행된 다음에는 그 가격을 통제할 수 없고 손실을 회복하는 것도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코인이 일단 거래소에서 거래가 시작된 다음에는 해당 코인을 발행한 팀은 중간에 개입해서 돕고 싶어도 손실을 회복할 수 없다."

이 포스트에서는 가격 하락에 영향을 미친 몇 가지 요인에 대해 설명을 하고 있다. 여기에는 포인 코인에 대한 수요 공급 요인이 있고 프로젝트의 초기 투자자들이 제대로 된 금융교육을 받지 못했던 점, 텔레그램 상의 사기꾼들이 가격 조작에 나섰다는 점 등을 들고 있다. 이 발표에서는 또한 공식 또는 비공식 텔레그램 채팅 채널에서 수많은 사기 사건이 보고됐으며 이를 통해 다수의 투자자들이 어처구니 없이 포인을 사기꾼들에게 넘겨주는 사례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인출 허용을 앞두고 포인 가격 폭락 시작

지난 12월 포페이는 에스토니아 소재 디지털화폐 거래 플랫폼인 알리익스체인지를 포인 코인 100만 개 가격으로 사들였다. 이 거래가격을 당시 포인의 시가로 환산할 경우 무려 21억 달러에 달하며 이는 터무니없이 과대평가 된 가격인 것이다.

포인 토큰은 초기발행 가격 400 달러에 2018년 7월 말 발행되었으며 그 후 2019년 한 해를 통틀어서 서서히 가격이 올라 11월 1일에 1,492 달러, 12월 15일에는 2,574 달러를 기록했다. 그 당시 회사는 거래소 인수를 발표하고 그 다음부터 자금 인출을 하지 못한다고 투자자들에게 말했었다.

그 발표가 있은 후부터 포인 가격은 더 올라서 12월 23일에는 3,640 달러까지 올라서 월간 가격 상승률이 거의 70%에 달할 정도였다.

그러나 2020년 1월 1일 그 가격은 1,454 달러로까지 폭락하고 그 후 99% 이상이 떨어져서 지금은 4.74 달러 밖에 되지 않는다.

다른 암호화폐에의 의존성이 가격 폭락의 원인

회사의 설명에 따르면 포인 토큰 가격 폭락의 주된 원인이 전반적인 암호화폐 시장의 침쳬 때문이었으며 알트코인 가치가 비트코인(BTC)과 이더(ETH)의 가치와 긴밀하게 연계되어 있었기 때문이라고 한다.

코인텔레그래프가 전에 보도했듯이 비트코인은 작년 한 해를 통틀어서 사상 최저의 가격변동성을 기록했다. 알트코인과의 낮은 상관관계와 함께 이는 시장이 갈수록 예측이 가능한 패턴으로 움직일 것이라는 조짐으로 받아들여졌었다.

BTC one-year price movements

BTC 1년 가격 동향. 출처 : Coinmarketcap

Foin one-year price movements

포인 1년 가격 동향. 출처 : cmc.io

비트코인은 최근 들어 미국과 이란과의 관계 악화와 CME 그룹의 비트코인 옵션 상품 출시 등의 요인으로 인해 가치가 크게 오르고 있다.

그런 추세를 볼 때 포인 가격은 BTC 가격과 같이 상승을 했어야 함에도 지금은 계속 떨어지고 있다.

포인은 마지막으로 투자자들의 패닉 매도를 가격 폭락의 또 다른 이유로 돌리고 있다.

"2020년 1월 3일 포인 코인은  완전히  유통된 상태여서  포인이 상장된 거래소에는  포인을 팔려는 사람들로 마비될 정도이다. 예를 들어  포인이 상장되어 있는 P2PB2B의 경우 FOIN을 팔기 위해 시스템 가입을 하고 매도 주문을 내려는  투자자들이 쇄도해서 심각한 기술적 문제를 겪고 있으며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해야 하는 상황에 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