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내부 프로세스 개선 위해 블록체인 채택한다

국내 주요 은행인 KB국민은행이 블록체인 기술을 내부 프로세스에 통합시킬 계획이다.

중앙일보의 10월 7일자 보도에 따르면, 국민은행은 블록체인 기술이 디지털 토큰 발행, 자금조달, 관리보관 서비스, 거래 등을 비롯해 금융업계에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수 있다고 밝혔다.

블록체인 채택에 선제적으로 접근해야

국민은행은 돈세탁 행위와 싸우고, 검증 서비스를 개선하며, 관리보관 서비스 및 토큰 발행을 위해 분산원장 기술을 채택할 계획이다. KB국민은행의 이우열 CIO는 국민은행이 블록체인에 대해 선제적으로 접근해야 한다면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블록체인은 향후 금융 부문에 엄청난 변화를 몰고 올 큰 물결이라 보고 있다. 언제가 될지는 모르지만 다양한 종류의 자산들이 토큰화 되는 시점이 오기 전에 대비해야 한다.”

KB국민은행의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사용 이력

KB국민은행은 지난 6월에 블록체인 기술기업인 아톰릭스랩(Atomrigs Lab)의 기술과 KB국민은행의 내부통제 인프라 및 데이터 보호 기술을 이용한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를 공동개발하기 위해 아톰릭스랩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국민은행은 앞서 금융감독원(FSS)으로부터 KB국민은행과 농협은행의 경영 비판에 따른 규제조사를 받은 바 있다. 금감원에 따르면, 이른바 "국민은행 가상화폐 취급 사업의 의심스러운 거래추출 기준"에 문제가 있었다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