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가격, 7,500 달러 선물 갭 채워

주말 중 박스권 움직임으로 인해 투자자들의 가격 변동성 우려가 줄어든 가운데 비트코인(BTC) 가격이 9일 7,500 달러 전후에서 등락을 거듭했다.

Cryptocurrency market daily overview. Source: Coin360

암호화폐 시장 일간 개관. 출처 : Coin360

비트코인, 클래식 선물시장에서 '반등'을 초래

코인360과 코인텔레그래프 마켓(Cointelegraph Markets)의 데이터에 따르면 시가 최대의 암호화폐 비트코인이 지난 금요일(6일) 이래로 250 달러 가격폭 내에서 줄곧 거래되고 있으며 일요일 한때 7,395 달러로 떨어지기까지 7,604 달러 고점을 유지했었다.

그 후 7,500 달러 선은 비트코인의 마지노선처럼 작용해서 한 주가 시작되는 시점에서 선물시장의 갭을 채우는 역할도 했다.

비트코인 시장에서 갈수록 흔하게 나타나는 선물 갭 충전 현상이란 선물이 한 세션이 끝나고 다른 세션이 시작되기까지의 BTC/USD 공백기간을 말한다. 지난 금요일 CME 선물은 7,460 달러에 마감됐고 새로운 세션에서 7,570 달러에 개장했다.

Bitcoin seven-day price chart. Source: Coin360비트코인 7일 가격 차트. 출처 : Coin360

코인텔레그래프 정기기고자인 filbfilb는 비트코인이 현재 좁은 가격폭 내에서 불안한 가격 움직임을 지속하고 있음에도 예측 가능한 패턴이 긍정적인 예측의 근거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9일 자신의 텔레그래프 채널에서 구독자들에게 "CME 갭에서 어느 정도의 반등세를 보고 있는 듯하며 이는 긍정적인 것으로 간주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다른 코인텔레그래프 기고자 미카엘 반 데 포프(Michaël van de Poppe)도 현재 시장상황이 매우 유동적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 페이지 상에 새로운 차트를 올려놓고 비트코인 가격 상승 여부가 BTC/USD 가격이 7,400 달러 수준을 유지할 수 있느냐에 달려 있다고 말했다.

"만약 BTC가 7,550 달러의 레드 존을 뛰어넘는다면 7,800 달러 또는 8,000~8,200 달러로까지의 상향 움직임도 얼마든지 가능하다고 본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7,400 달러 대를 지지선으로 계속 유지할 수 있는가 여부이다."

그러나 단기 전망에서 좀더 기간을 넓게 볼 경우 상황은 좀더 비관적일 수 있다. 코인텔레그래프에 주간 분석기사를 기고하는 키이스 웨어링(Keith Wareing)은 앞으로 몇 달 동안에 걸쳐 비트코인이 2,500 달러까지 떨어질 가능성도 존재한다고 말했다.

알트코인, 높은 가격 변동성 거친 후 안정적 수준에 머물러

새로운 한 주가 시작되는 시점에서 비트코인에서 벌어지는 가격 패턴이 알트코인 시장에서도 반복되고 있다. 시가 기준으로 상위 20대 암호화폐들은 높은 등락폭을 기록하지 않고 대부분이 1% 미만의 미소한 움직임에 머물고 있다.

알트코인들 중 최대의 시가를 기록하고 있는 이더(ETH)는 0.7%가 떨어져 150 달러가 조금 넘는 수준에서 거래되고 있다. 이 가격대는 과거에 지지선 역할을 하는데 실패했던 바 있다.

Ether seven-day price chart. Source: Coin360이더 7일 가격 차트. 출처 :Coin360

이날 전반적인 추세에서 예외적인 토큰은 알고란드(ALGO)로서 이탈리아에서 맺어진 새로운 실행 협정 덕택으로 6%가 올랐다.

전체 암호화폐 시장 가치는 2034억 달러였고 비트코인의 시가 비중은 66.8%에 달했다.

암호화폐 시장을 실시간으로 추적하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