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트 실물결제 비트코인 선물 거래 개시

백트의 실물결제 비트코인 (BTC) 선물 거래가 ICE(Intercontinental Exchange)에서 개시됐다.

투자자를 위한 새로운 옵션

우리나라 시간으로 23일 오전 1시 30분, 오랫동안 기대를 받아 왔던 백트의 BTC 실물결제 선물거래가 미국의 ICE에서 시작됐다.  이 플랫폼은 미국 규제당국의 승인을 얻은 첫번째 것으로 뉴욕증권거래소의 운영사인 ICE가 개발한 것이다.  

백트의 실물결제 BTC 선물 출시와 활성화를 위한 뉴스가 전해진 것은 1년 전이었지만, 플랫폼 자체는 규제 문제로 인해 오랫동안 지연됐다. 백트는 올해 8월 16일에야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의 승인을 받았으며 오늘을 개장일로 예정했다고 밝혔다.

실물결제 BTC란?

현재 시카고상업거래소와 시카고옵션거래소가 비트코인 선물거래를 하고 있지만, 이들있지만 이들 거래는 현금 결제형이다. 백트의 실물 결제 선물 계약은 계약만료 시 현금이 아니라 현금에 상당하는 만큼의 비트코인으로 받을 수 있도록 한다. 이 플랫폼은 일별 및 월별 선물 상품을 취급하는데 결제는 9월부터 비트코인 예탁 및 인출 서비스를 개시한 백트의 비트코인 저장소(Bitcoin Warehouse)를 통해 이루어진다. 백트는 보관 비트코인의 보호를 위해 1억 2천 5백만 달러의 보험에 가입했다.

백트 선물거래소 출범의 의미

백트의 플랫폼은 그동안 시장에서 많은 호기심과 기대를 받아왔다. 많은 논평가는 실물결제 BTC의 선물거래가 비트코인을 제도적으로 수용하도록 하는데 커다란 기여를 했다고 믿는다. 9월 19일, 암호화폐 분석가인 톰 리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나는 백트가 암호화폐에 대한 기관의 신뢰를 향상할 수 있을 능력이 있다고 믿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