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대선 후보 앤드류 양, "블록체인 기술로 부정없는 대통령 선거 치루자"

2020년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인 앤드류 양(Andrew Yang)이 자신이 대통령이 될 경우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투표제도를 시행하겠다고 공약했다.

그는 자신의 선거용 웹사이트에서 앞으로 미국 국민들에게  모바일 기기를 통해서 투표를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야 하며 그 정확성을 기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양 후보는 또한 첨단기술이 해커들의 공격을 받을 가능성이 있는 것과 마찬가지로 기존의 투표기도 조작할 수 있는 가능성이 얼마든지 있다고 말했다.

"우리가 2020년까지도 낡아빠진 투표기 앞에서 몇 시간을 기다려서 투표를 해야 한다는 것은 말이 안 된다. 오늘날 블록체인 기술에 근거하여 모바일 전화를 통해 투표를 해도 일체의 보안 문제가 생기지 않을 수 있다. 이는 민주주의를 근본적으로 변화시키고 모든 미국인들을 투표과정에 참여시킬 수 있게 할 것이다. 다만 스마트폰이 없는 사람들은 기존의 시스템을 활용할 수 있게 하고 그럼으로써 대기 시간을 크게 줄여줄 수 있다."

한 마디로 양 후보는 모바일 투표가 선거 참여도를 크게 높여줄 수 있다고  주장하는 것이다. 자신의 웹사이트에서 그는 대통령 선거 투표율이 50% 정도에 불과하며 낮은 투표율은 대다수 대중들의 뜻보다는 극단주의자들의 견해를 더 많이 반영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지난 달 양 후보를 지지하는 정치행동위원회(PAC)는 라이트닝 네트워크(Lightning Network)를 통해 정치 헌금을 비트코인으로도 받을 예정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또 지난 4월 양 후보는 암호화폐 투자자, 관련 회사, 개인들에 대해 보다 분명한 가이드라인을 제공할 필요를 역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