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비트코인과 친구들': 왜 사토시는 드러나지 않아야 하는가
sidebar.youtube-banner.headline post.youtube-banner.button-label

7월 24일 유튜브를 통해 게시된 비디오의 "비트코인과 친구들" 라는 최근의 인터뷰 시리즈에서 코인텔레그래프의 편집장 몰리 제인 주커만은 의인화된 비트코인과의 인터뷰를 진행하였다.

나카모토의 신원은 밝혀져야 하는가?

인터뷰 동안 비트코인은 그의 창조자 사토시 나카모토의 신원이 절대 밝혀지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그는 다음과 같이 선언했다:

"나는 내 아버지의 진짜 신원이 절대로 밝혀지지 않기를 바란다. 나는 암호화폐의 본질에 대해서 고려하고 그것이 분산화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만든 팀이 익명인 것이 더 시적이고 맞는 것 같다."

주커만이 비트코인에게 알트코인의 회사들을 평가하는지 여부를 묻자, 비트코인은 "프로젝트가 좋은 의도를 가지고 있고, 진짜로 분산화되어 있고, 세계에 자유를 가져오려는 노력을 한다면" 그들의 편에 서겠다고 대답하였다. 그는 다음과 같이 결론지었다:

"가끔은 사람들이 서로에게 의미가 있을 때, 그들은 큰 그림을 보는 대신에 그들의 주머니 사정에 대해서 이야기하곤 합니다."

도구를 탓할 것이 아니라, 잘못 사용하는 이를 탓해야 한다

흥미로운 점은, BTC와 불법 활동간의 상관 관계에 대한 의견을 물었을 때, 비트코인은 다른 도구들 처럼 일반 도구이며, 올바르게 혹은 좋지 않게 사용될 수 있다는 점을 지적했다. 그는 또한 예시를 들었다:

"알다시피, 예를 들면 살인자들도 신발을 신지만, 이는 당연히 신발을 금지해야한다는 것을 의미하지 않습니다."

Facebook’s Libra: a gateway drug 페이스북 리브라: 초기 약물

그는 사람들이 암호화폐 커뮤니티에서 비트코인을 사용하는 것의 나쁜 부분에 집중하기보다는 더 큰 그림을 보아야한다고 결론지었다. 페이스북의 리브라 스테이블 코인에 대한 의견을 묻자, 비트코인은 리브라를 통해 암호화폐의 컨셉이 더 많은 이들에게 소개되고 실제 분산회된 것을 가져다 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당연히 저는 리브라가 실제로, 진짜로 분산회된 프로젝트로 진입하기 위하여 저와 같은 초기 약물과 같은 역할을 하기를 희망합니다."

어제 코인텔레그래프에서 보도한 바와 같이, 중국의 기술 대기업 화웨이의 CEO는 중국이 페이스북과 디지털 화폐를 발행함으로써 시장 점유율을 두고 경쟁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